인사말

센터소개

인사말

서울특별시 장애인인권센터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안녕하십니까?

서울특별시 장애인인권센터 센터장 서동운입니다.

「장애인 차별금지 및 권리구제 등에 관한 법률」, 「교통약자의 이동편의 증진법」, 「장애인·노인·임산부등의 편의증진보장에 관한 법률」 등의 제정으로, 국내 장애인의 권리는 한층 신장된 측면이 있습니다. 특히, 장애인 당사자의 헌신적인 노력과 정부의 협력으로 마련된 「장애인 차별금지 및 권리구제 등에 관한 법률」이 2008년 시행됨에 따라, 장애를 이유로 차별받은 사람의 권익은 이전에 비해 효과적으로 구제되고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우리 사회는 장애인이 비장애인과 동등한 기반에서 살아가는데 많은 한계가 있습니다. 장애인은 비장애인에 비해 업무능력이 저하된다는 선입견으로 고용이 회피되고, 비장애인에 비해 사고위험률이 높다는 편견으로 보험가입이 거절됩니다. 또한 장애인은 사회참여 과정에서 요구하는 각종 정당한 편의를 거부당하거나, 장애를 이유로 집단적인 따돌림이나 괴롭힘, 학대의 대상이 되기도 합니다.

이에 서울특별시는 장애인 인권침해 및 차별행위를 근절하고자, ‘(사단법인) 장애우권익문제연구소’에 위탁하여 ‘서울특별시 장애인인권센터’를 개소하고, 이를 통해 장애인에 대한 인권침해 및 차별에 대한 상담 및 제보를 받고 있습니다.

앞으로 우리 센터는 장애인을 비장애인과 다른 존재로 규정하는 것, 장애인을 사회로부터 격리되어야 할 대상으로 바라보는 것, 장애인을 나약하고 보호받아야 할 존재로 생각하는 것, 그 모든 편견과 선입견으로부터 장애인을 보호하고, 이들의 권리를 증진하고자 노력할 것입니다. 장애인의 권리가 존중되어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가 자유롭고 평등한 서울특별시가 되기를 바라며 오늘도 힘차게 나아가겠습니다. 이에 많은 지지와 격려를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서울특별시 장애인인권센터

 센터장 서동운 


하단영역